Leonardo Bravo

1/1

레오나르도 브라보는 아르헨티나의 로사리오 국립대학 음악과에서 음악과 기타 전공으로 졸업하여 학위를 땄다. 그는 방대한 경력을 가진 독주 연주가로서, 아메리카 대륙, 유럽과 아시아 각지에서 활발하게 공연과 수업을 진행하고 있고 클래식 음악에서부터 탱고와 아르헨티나 민속음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곡들을 섭렵하였다.

 

그는 또한 많은 이름있는 클래식 기타 대회에서 우승했다. 그를 가르친 스승들로는 로사리오 국립대학의 Inez P. de Zemp 교수와 그가 참석한 여러 국제적인 수업에서 만난 Marlos Nobre, 빅토르 빌라당고스, 에두아르도 이삭, 호세 루이스 로드리고, 아벨 깔레바로를 포함한 많은 거장들이 있다.

레오나르도는 또한 플루트, 성악, 마림바, 코토, 반도네온, 그리고 기타 등 다양한 악기들과 협력하여 실내악뿐만 아니라 고대음악과 기타 협주곡, 그리고 전통적인 탱고와 아르헨티나 민속음악을 시도하였다.

레오나르도는 언제나 공연할 때 자기 고향의 음악을 연주하는데, 이것은 그의 레퍼토리의 점점 더 중요한 일부가 되어가고 있다. 그는 끊임없이 새로 나온 아르헨티나의 음악을 세계에 알리려고 노력하고 있으며, 작곡과 편곡도 열심히 진행하고 있다.

1991년 그는 로사리오 국립대학의 교수가 되었고, 거기에서 그의 높은 수준의 가르침으로 인정받았다. 그의 학생들도 국내와 해외에서 이름을 날리고 있다.

2003년 그는 일본으로 옮겨와서 교수 겸 연주가로 지속적으로 활동하였으며, 후쿠다 신이치, 료타 코마츠 등의 명망 있는 음악가들, 그리고 일본의 명문 국립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함께 공연을 선보였다.

2006년에 그는 한국을 방문하여 여러 차례 공연하였고, 이 공연들은 전국적으로 방송되었다.

2008년 2월 Forest Hill Edition은 그가 작곡한 “5개의 소품 (나무, 인간과 강)”을 출판하였고, 이 작품은 큐슈 기타 콩쿠르의 지정곡으로 선택되었다.

2009년부터 그는 겐다이 기타에서 교수로 발탁되어 교육과 음반 녹음을 진행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정기적으로 겐다이 기타 잡지에 클래식 음악과 라틴 아메리카의 음악에 대한 기사를 싣고 있다.

Leonardo Bravo is a Graduate in Music and Guitar from the Music department of the National University in Rosario, Argentina. He has developed an extensive career as a soloist, giving concerts and classes in the Americas, Europe and Asia. His repertoire extends from classical music to Tango and Argentine folkloric music. Leonardo Bravo received his degree from the School of Music of Rosario National University where he studied with Professor Ines P. de Zemp. He also attended several international courses, studying with many maestros including: Marlos Nobre (Brazil), Victor Villadangos (Argentina), Eduardo Isaac (Argentina), Jose Luis Rodrigo (Spain), Abel Carlevaro (Uruguay). He won first prizes in many prestigious classical guitar competitions.

Leonardo is also involved in many chamber music ensembles, including flute and guitar, voice and guitar, guitar duo, guitar and marimba, guitar and Koto, guitar and Bandoneon, In addition he has participated in groups playing ancient music and has performed guitar concertos (Guitar and Orchestra). He has also played with groups specialized in traditional argentine music Folklore and Tango.

Leonardo's concerts always include music from his homeland, and this repertoire is becoming increasingly important to him. He is continually searching for new Argentine music and working in his own compositions and arrangements.

In 1991 he was appointed Professor of Guitar at Rosario National University, Where he is acknowledged for the quality of his teaching, being many of his students are well known in the national and international scene.

In 2003 he moved to Japan, continuing his work and as a teacher and as a performer playing with many well known musician as Shin Ichi Fukuda, komatsu Ryouta, etc, and the prestigious National Philharmonic Orchestra of Japan.

In 2006 made different recitals in South Korea, which were broadcasted throughout the country.

In February of 2008 “Forest Hill Edition” published his composition “5 Little pieces” (Trees, Men and the river) This piece was chosen as a mandatory piece in the “Japan, Kyushu Guitar Contest”

From 2009 he was appointed by the “Gendai Guitar” as a Professor of its “Gendai Guitar. Music Academy”,Tokyo. Where besides teaching he also make recordings and write articles dedicated to the Classical and Latin American Music for the “Gendai Guitar Magazine

sleep-insomnia-night_6-512.png

호텔 인섬니아

053 257 5553~4

대구 중구 동성로 2길 21-8